• 최종편집 2019-05-20(월)

경북도, 2020년 국비확보 총력대응 체제로 전환!

국비확보전담 ‘B20-TF단’가동, 국비확보전략 보고회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3.15 02: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2020년도 국비 5조 9,218억원 건의, 지역균형발전과 미래 먹거리․일자리 창출 주력키로

 

경상북도는 15일(금) 도청 회의실에서 2020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계획 보고회를 열고 본격적으로 내년도 국비확보 총력대응 태세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4,575억원 증가된 335개사업 5조 9,218억원을 건의하여 전년도 최종확보액 보다 1,846억원 증가된 3조 8,000억원 확보를 목표로 세우고, 신규발굴 시책사업 반영과 현재 추진 중인 주요 SOC사업의 조기 마무리를 위해 단계별 대응전략을 마련하여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0 (1).jpg

이날 보고회에서는 각 실국별 주요 전략사업 국비확보방안 보고와 함께 각 사업의 추진상황, 문제점, 추진 상 애로사항을 점검하는 등 2020년도 국비확보를 위한 세부 추진전략을 논의한다.

 

경북도에서는 동해중부선 전철화(포항~삼척), 중앙선 복선전철화(도담~영천), 경북선․문경선 단선전철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서산~울진), 남부내륙철도(김천~거제), 영일만 횡단 고속도로, 무주~대구간 고속도로, 영덕~삼척간 고속도로 등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SOC사업과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 스마트융합밸리조성을 위한 5G 테스트베드 구축, 첨단신소재부품제조기반 2050 구축, 세포막단백질연구소 설립 등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R&D사업과 더불어

 

0 (2).jpg

원전해체연구소 유치, 원자력안전연구센터 건립, 울릉공항 건설, 국가항공정비훈련원 건립, 포항영일만항 국제여객터미널 건설, 한국농수산대학교 동부권캠퍼스 건립, 국립문화재수리재료센터 건립 등

 

지역현안 335개사업 5조 9,218억원을 전략 건의사업으로 확정, 국비확보에 총력을 다해 나가기로 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추가 발굴한 109개의 신규사업이 국책사업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계속사업에 대해서도 국가투자예산이 집중 투자될 수 있도록 투트랙 전략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

 

≪2020년도 신규 건의 주요 국비사업≫

(단위 : 억원)

사 업 명

중앙부처

총사업비

‘19년 요구액

영덕~삼척간 고속도로

국토교통부

50,887

10

영천~청송간 고속도로

11,000

10

양천~대룡 국도대체우회도로

1,251

10

해파랑길 단절구간 연결사업(포항경주)

161

20

문경새재 공예거리 조성

문화체육관광부

100

2

봉화 베트남타운 조성

422

10

미래형자동차 전장부품 클러스터 구축

산업통상자원부

2,500

20

첨단베어링 제조기술 개발 및 상용화 기반구축

3,500

100

미래산업대응 철강혁신 생태계 육성

3,000

214

국립 울릉도독도 생물다양성 센터 건립

환경부

250

3

영천 하이테크파크지구 오폐수처리시설 건립

127

32

곤충산업클러스터 조성

농림축산식품부

500

250

가축분뇨 활용 에너지자립 농장육성

150

15

경상북도 가축유전자원분산센터 건립

150

36

수중드론 부품소재 기술개발

해양수산부

305

12

해양레저 복합센터 건립

450

13

국립 지진안전체험관 건립

기타 부처

200

50

원자력안전연구센터 설립

7,200

50

국립 산림레포츠진흥센터 조성

2,000

10

초 폭염지역 쿨링인프라 구축

100

10

 

아울러, 국비확보의 체계적인 대응을 위해 행정부지사와 재정실장을 공동본부장으로 하는 「2020 국가투자예산확보 T/F팀」을 구성․운영하고, 경제부지사와 정무실장의 중앙부처․국회 정책업무 협의기능을 강화하는 등 국가투자예산 확보를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키로 했다.

 

또한, 국가 공모사업 확보를 위해 공모전담 T/F팀을 구성, 총괄지원 함으로써 체계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지난해 탈락사업에 대해서는 타 시․도의 공모사업 선정 노하우를 벤치마킹, 원인분석을 통한 전략적 응모로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0 (3).jpg

특히, 지역에 투자되는 국가투자예산의 지속적인 확보를 위해 대규모 신규 예타사업을 발굴하여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수립용역 시행 등 사전준비에 철저를 기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기획재정부에서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 중인 경북선․문경선(문경~김천) 단선전철화 사업(총사업비 1조 3,714억원)과

 

각 부처에서 심의중인 동해선 철도복선 전철화(포항~동해)사업 등 6건의 사업(총사업비 14조 4,606억원)이 예비타당성조사에 통과될 수 있도록 전 방위적인 노력을 펼쳐 나감과 동시에

 

0 (2).jpg

예비타당성조사를 준비 중인 가속기기반 차세대 배터리파크 조성 등 8건(총사업비 1조 7,810억원)의 사업이 반드시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준비해 나가기로 했다.


이 밖에 예타면제 사업으로 선정된 동해선 단선전철화, 농소~외동간 4차로건설사업(총사업비 5,669억원)이 조기에 착공될 수 있도록 소관부처와 협의하여 기본계획수립과 실시설계용역을 조속히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올해는 저성장과 양극화라는 경제․사회의 구조적 위기와 여러 어려운 제반여건 속에 경북도가 국비확보에 상당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만큼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여야 국회의원, 시장‧군수, 도의원, 중앙부처 공무원 등과 공조하는 동시에 도의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며 전 공무원이 국비확보에 총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2020년 국비확보 총력대응 체제로 전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