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18(토)

박판수 도의원, 5분 자유발언서 대구권광역철도 김천까지 연장 촉구!

대구경북상생협력 추동 엔진, 대구권광역철도 김천까지 연장해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25 16: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박판수 3.jpg



경북도의회 박판수 도의원(문화환경위원회, 김천)은 4월 25일 개최된 제308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대구권광역철도를 김천까지 연장하여 추진할 수 있도록 경북도의 대책마련을 촉구하였다.

 

 

박 의원은 지역성장과 대구경북상생발전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야 함을 강조하면서, 대구권광역철도 사업은 도시간 빠른 연결을 통해 협력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만큼 상생발전의 중차대한 전략과제가 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구권광역철도 사업은 기존의 경부선 여유용량을 이용하여 구미-동대구-경산을 연결하는 총연장 61.85㎞만 계획되어 있는데, 현재노선은 범위가 한정적이고, 철도연장으로 인한 경제적 파급효과를 극대화하는 데에는 상당한 한계가 있음을 지적하였다.

 

박 의원은 “김천이 내륙교통의 중심지로 최근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대상사업으로 남부내륙 고속철도(김천~거제)가 선정되면서 교통과 물류의 중심지로 급부상 한 만큼, 대구권광역철도망이 김천까지 연장되면, 대구경북 상생협력을 추동하는 엔진으로 거대 수도권에 대응하는 기반이 될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이를 위해, 현재 「대도시권 광역교통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제4조에 광역철도 구간이 반경 40㎞ 이내로 규정되어, 김천지역이 포함되지 않는다고 밝히며, 관련법령 개정을 위하여 도차원에서 국회 및 관계부처에 적극 건의해야 함을 강조하였다.

 

또한, 경북도가 선제적으로 대구권광역철도 김천연장으로 유발되는 교통수요, 지역경제 파급효과 등 편익에 대한 총체적인 분석을 통해 정부와 대구시를 비롯한 관계기관을 설득해나갈 것을 촉구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957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박판수 도의원, 5분 자유발언서 대구권광역철도 김천까지 연장 촉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