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8(금)

지역 노동환경 개선과 협력의 노사상생 문화 안착을 위한

김천시, 노사민정협의회 정례회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25 15: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김천시 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김충섭 김천시장)는 지난 25일(화) 11시 시청 2층 회의실에서 2019년 정례회를 개최 하였다.

 

0 (2).jpg

 

이 자리에는 김충섭 김천시장을 비롯해 한국노총 김천지부 정갑성 의장, 고용노동부 이승관 구미지청장, 경북경영자총협회 장영호 부회장, 김천대학교 윤옥현 총장, 경북보건대학교 이은직 총장 등 협의회 위원과 실무협의회 위원까지 20여명이 참석했다.

 

0 (3).jpg

 

정례회에서는 2019년 노사화합 사업추진 실적과 지역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사업계획, 김천시 노사민정 활성화 방안 등을 토의하였고, 공동 선언문 체결을 통해 노동시장을 개선하여 양질의 일자리 만들기에 노력하고 근로자의 고용 안정과 지역사회 통합을 위해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을 다짐하였다.

 

0 (4).jpg

 

김충섭 김천시장은“지역 경제가 어려운 이때에 어느 한쪽의 역할만으로는 경제를 살리고 민생을 안정화시키기는 불가능하다. 노사 간 화합이 다른 어느 때보다 중요하며, 상생과 협력을 통해 근로 환경을 안정화 시키고 생산성을 향상시켜 김천 경제가 다시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위원님들의 많은 관심과 역할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김천시는 2019년도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사업으로 변화하는 제도에 대한 혼란을 막고 정확한 이해를 정립하기 위해 노사민정 합동 최저임금체계 안정화, 일자리 안정지원금 설명회 등을 개최 할 예정이며, 최저임금과 임금체계 개편사례에 대한 합동 토론으로 노사 간 화합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912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역 노동환경 개선과 협력의 노사상생 문화 안착을 위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