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4(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03 14:4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190703_143433.jpg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봉산면 신암리 산5번지 일원에 조성하고 있는 김천시 종합장사시설 명칭을 ‘김천시립추모공원’으로 최종 확정하였다.

 

시는 지난 5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1개월간 김천시민을 대상으로 명칭 공모를 실시하였고, 73명(97건)의 시민들이 참여하였다. 응모작 중 독창성, 친근감, 호감도를 기준으로 5명의 1차 심사 통과자를 선정하였고, 2차 본심사에서 심도있게 검토한 결과 명칭의 상징성보다는 편리성에 주안점을 두어 ‘김천시립추모공원’으로 최종 확정했다.

 

시민들의 응모작 중 최종 당선작은 없지만, 휼륭한 제안으로 1차 심사를 통과한 5명에게는 10만원 상당의 온누리 상품권이 지급된다.

크기변환_20190703_144612.jpg


김충섭 시장은 “김천시 종합장시시설 공식명칭을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로 확정한 데 대하여 감사를 드리며, 김천시립추모공원은 시민 누구나 이용하는 공익시설로 전국에서 가장 편리하고 쾌적한 추모공원이자 시민들의 편안한 쉼터가 될 수 있도록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내년 말 준공을 목표로 김천시 봉산면 신암리 산5번지 일원에 454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부지 99,200㎡에 화장시설(화장로 4기), 봉안당(2만위), 자연장지(1만위)를 갖춘 친자연적인 추모공원 조성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명칭 확정을 계기로 공사진행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27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종합장사시설 '김천시립추모공원' 명칭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