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21(일)

“아름다운 색소폰 선율로 조마를 물들이다”

포시즌 동호회 본향원 음악회 펼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1 14: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김천 포시즌 색소폰 동호회는 11일(목) 문화적 혜택이 부족한 조마면 노인복지시설 본향원을 찾아 색소폰의 아름다운 선율을 들려주며 시설 어르신들의 외로움을 덜어드리고 즐거움과 기쁨을 안겨주었다.

 

0 (2).jpg

 

이날 공연은 1부 무대‘님과 함께’,‘꽃물’을 시작으로 초청가수 목화씨의 ‘번지없는 주막’,‘인생아’ 2부 무대로 아코디언 합주의‘찔레꽃’,‘돌아와요 부산항’ 및 멋진인생’,‘안동역에서’연주와 함께 공연을 마무리 했다.

 

0 (3).jpg

 

어르신들과 함께 즐기고 느끼기 위하여 손을 잡고 율동과 춤을 함께 하고 아울러 호흡과 박자를 맞추어 합창으로 노래를 부르며 음악으로 교감하고 소통하는 화합의 장을 만들었다.

 

0 (4).jpg

 

공연에 앞서 본향원 관계자는 “이렇게 멀리 조마까지 봉사를 위해 찾아주신 포시즌 색소폰 동호회 회원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시설에 입소해 계신 어르신들이 힐링의 시간이 되어 즐거운 하루를 보냈으면 좋겠다.”고 했다.

 

정향택 동호회회장은 “시설에 계신 어르신들의 정서적 안정감을 높여주는 작지만 큰 마음을 전달하는 의미있는 음악회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준 회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문화예술 공연 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다.”고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014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름다운 색소폰 선율로 조마를 물들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