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2(화)

송언석 의원, 자동차 관리법 대표발의

자동차 튜닝 인력 양성 등 산업육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6 19:4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송언석 의원 질의사진.jpg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송언석 의원이 대표발의한 자동차 튜닝 산업 육성을 위한 '자동차 관리법' 개정안이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를 통과했다. 소관 상임위 통과라는 큰 산을 넘은 '자동차 관리법' 개정안은 법제사법위원회의 체계·자구 심사를 거쳐 이르면 금년 국회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나라의 자동차 등록대수가 2,340만대를 넘어선 가운데, 튜닝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 역시 커지고 있다. 전국 98개 대학과 고등학교에 148개의 자동차 관련 학과가 개설되어 있고, 전국 7,671개 튜닝 관련 사업체에 17,725명이 종사하고 있는 현실이 이를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우리나라 튜닝시장 규모는 2016년 3조5천억원에서 연평균 4.2%씩 성장하여 2025년 5조2천억원 규모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 2025년까지 관련 일자리가 7만개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자동차 튜닝검사 대수는 전년 대비 20%, 시장 규모는 23.1% 성장하였다.

 

송언석 의원은 이같은 현실에 대응하고자 지난 6월, 자동차 튜닝 전문인력의 양성 및 튜닝 관련 교육프로그램의 개발·보급에 관한 업무와 자동차 튜닝의 안전성 조사·연구 및 장비개발에 관한 업무를 전문기관에 위탁할 수 있도록 하여 향후 튜닝 수요에 대비하도록 하는 '자동차 관리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송언석 의원은 “대한민국에 안전하고 편리한 자동차 튜닝 시대를 앞당기는데 큰 도움이 될 '자동차 관리법'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를 통과한 것을 환영한다”라며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까지 조속히 통과되어 튜닝산업의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709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송언석 의원, 자동차 관리법 대표발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