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4(화)

농촌 일손 가뭄, 우리가 앞장서 해결한다!

김천시 농소면사무소 2차 농촌 일손돕기 나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6 15: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농촌 일손 가뭄, 우리가 앞장서 해결한다!-농소면(사진1).jpg


농소면사무소(면장 김병수) 직원 10여명은 24일 연명리 소재 김옥겸씨 자두밭을 찾아가 2차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하였다.


농소면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로 인하여 농촌 일손을 구하기 힘들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두 농가의 일손 부족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하여 지난 5월 자두 적과 작업에 이어서 자두 수확 작업 돕기에 나섰다고 밝혔다.

 

크기변환_사본 -농촌 일손 가뭄, 우리가 앞장서 해결한다!-농소면(사진2).jpg

 

이날 직원들은 바쁜 업무 중에도 필수 인원을 제외하고 이른 아침부터 약 1,500㎡의 자두밭에서 수확 작업을 실시하였다.


과수원 주인인 김옥겸씨는 “코로나19로 외국인 노동자 인력도 구하기가 어려워 5,000평 과수원의 자두, 복숭아 수확에 일손이 많이 부족한 상황이었는데, 농소면 직원들이 내 일처럼 열심히 도와주어 너무 감사하다”라고 고마움을 전했으며,


김병수 농소면장은 “6월은 자두 수확이 시작되는 시기로 농촌에 일손이 부족하여 농가에 어려움이 많은 시기인데 오늘 자두 농가의 일손 갈증을 조금이나마 덜어 드린듯하여 보람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6981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농촌 일손 가뭄, 우리가 앞장서 해결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