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0(일)

제10회 김천전국수영대회 연기 결정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시민안전 고려한 결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07 16: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김천시청 (3).jpg

 

관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라 ‘제10회 김천전국수영대회’가 연기됐다.

 

6일 김천시에 따르면 오는 12일~17일까지 6일간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제10회 김천전국수영대회’를 코로나19 지역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시민과 참가선수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전격 연기를 결정하였다.

 

그동안 김천시는 선제적 차단방역을 통하여 6월 중순부터 14개의 전국대회를 개최하여 코로나19로 침체되었던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대한민국 스포츠 중심도시로서` 이미지를 제고하면서 스포츠 발전 및 지역경제 발전에 이바지 하여 왔다.

 

이번 김천전국수영대회도 7월 연기 결정되었던 대회를 고등부 선수들의 진학문제가 걸려있어 학생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대한 빠른 시기에 재개하려 하였으나, 지역내 확진자 발생으로 시민들의 안전이 우려됨에 따라 다시한번 연기 결정하게 되었다.

 

시에서는 대한수영연맹과 긴밀히 협의하여 수영대회 개최여부를 다시 검토할 예정이며, 앞으로 예정된 각종 전국 대회도 코로나19 진행 상황을 지켜보며 개최여부를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8096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10회 김천전국수영대회 연기 결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