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6(토)

복과 덕을 쌓고 지혜를 갖춰 수행의 행복을 깨닫자!

김천불교대학 연경반 전남 백양사 대중공양 순례길 올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08 21: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IMG_3818 (2).jpg

 

김천불교대학 연경반 야간반 학생들은 부처님 깨달음의 의미를 되새기고 수행하는 스님들에게 무주상보시하는 대중공양을 위한 여행을 함께했다.

 

크기변환_IMG_3695 (2).jpg

 

대휴사 법성 스님을 비롯한 김천불교대학 연경반 야간반(회장 김태홍) 학생들은 8월 8일 전남 장성 백양사를 찾아 대중공양을 다녀왔다.

 

크기변환_IMG_3703 (2).jpg

 

장맛비가 내리는 우중에도 집결지인 김천시청에 미리 도착한 도반들은 인원점검 후 지례에서 대휴사 법성 스님과 합류하여 버스에서 차중법회를 실시하고 안전한 대중공양 순례길에 올랐다.

 

크기변환_IMG_3744 (2).jpg

 

3시간 동안의 운행 끝에 백양사 근처 식당에서 점심 공양을 마치고 선방 스님의 인도로 쌍계루에 올라 백양사의 역사에 대해 알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크기변환_IMG_3760 (2).jpg

 

이어 백양사 입구를 지나 사천왕문, 범종루를 통과하여 대웅전에 도착하여 대중공양물을 올리고 참배를 드리는 시간을 갖고 세 번의 소원을 들어준다는 칠성루에서 각자 소원을 바라는 참배를 드렸다.

 

크기변환_IMG_3880 (2).jpg

 

아울러 회승당에 올라 백양사 무공 주지스님을 비롯한 백양사 여러 스님과 귀한 구기자차를 마시며 귀중한 법문을 듣고 보시공양을 올렸다.

 

크기변환_IMG_3898 (2).jpg

 

대휴사 법성 스님은 “불교의 궁극적인 목표는 부처님인 것처럼 붓다는 다른 말로 표현한다면 지혜와 자비이다. 복과 덕이 구족(具足)해야 되고 지혜가 구족하면 붓다가 된다. 출가자나 여러분이나 지혜와 복이 함께 가야한다. 사찰도 재물이 있어야 운영이 된다. 그래서 나온 이야기가 이판(理判)과 사판(事判)이다. 불교의 교리를 연구하는 스님을 이판, 사찰의 재산을 관리하는 스님을 사판이라 하는데 이판과 사판은 그 어느 한쪽이라도 없어서는 안 되는 상호관계를 갖고 있다. 그렇듯 살림을 담당하는 분이 복이 없다면 절의 사세가 기울게 된다. 여러분들도 훌륭한 스님들에게 공양을 하여 공덕을 쌓고 성불하시길 바란다.”고 했다.

 

크기변환_IMG_3905 (2).jpg

 

한편, 김천불교대학 학생들은 세차게 내리는 장맛비로 인해 사찰 여러 곳을 견문할 수 없는 아쉬움 속에 후일을 기약하고 발길을 돌렸다.

 

크기변환_IMG_3700 (2).jpg

 

크기변환_IMG_3706 (2).jpg

 

크기변환_IMG_3709 (2).jpg

 

크기변환_IMG_3714 (2).jpg

 

크기변환_IMG_3723 (2).jpg

 

크기변환_IMG_3724 (2).jpg

 

크기변환_IMG_3727 (2).jpg

 

크기변환_IMG_3729 (2).jpg

 

크기변환_IMG_3732 (2).jpg

 

크기변환_IMG_3741 (2).jpg

 

크기변환_IMG_3745 (2).jpg

 

크기변환_IMG_3748 (2).jpg

 

크기변환_IMG_3750 (2).jpg

 

크기변환_IMG_3757 (2).jpg

 

크기변환_IMG_3762 (2).jpg

 

크기변환_IMG_3765.JPG

 

크기변환_IMG_3767 (2).jpg

 

크기변환_IMG_3769 (2).jpg

 

크기변환_IMG_3770 (2).jpg

 

크기변환_IMG_3772 (2).jpg

 

크기변환_IMG_3774 (2).jpg

 

크기변환_IMG_3775 (2).jpg

 

크기변환_IMG_3778 (2).jpg

 

크기변환_IMG_3782 (2).jpg

 

크기변환_IMG_3784 (2).jpg

 

크기변환_IMG_3799 (2).jpg

 

크기변환_IMG_3803 (2).jpg

 

크기변환_IMG_3806 (2).jpg

 

크기변환_IMG_3808 (2).jpg

 

크기변환_IMG_3810 (2).jpg

 

크기변환_IMG_3811 (2).jpg

 

크기변환_IMG_3813 (2).jpg

 

크기변환_IMG_3825 (2).jpg

 

크기변환_IMG_3826 (2).jpg

 

크기변환_IMG_3829 (2).jpg

 

크기변환_IMG_3830 (2).jpg

 

크기변환_IMG_3838 (2).jpg

 

크기변환_IMG_3841 (2).jpg

 

크기변환_IMG_3847 (2).jpg

 

크기변환_IMG_3859 (2).jpg

 

크기변환_IMG_3863 (2).jpg

 

크기변환_IMG_3868 (2).jpg

 

크기변환_IMG_3874 (2).jpg

 

크기변환_IMG_3887 (2).jpg

 

크기변환_IMG_3888 (2).jpg

 

크기변환_IMG_3891 (2).jpg

 

크기변환_IMG_3893 (2).jpg

 

크기변환_IMG_3894 (2).jpg

 

크기변환_IMG_3910 (2).jpg

 

크기변환_IMG_3913 (2).jpg

 

 

 

 

 

 

 

 

 

 

 

 

 

 

 

 

 

 

 

 

 

 

 

태그

전체댓글 0

  • 197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복과 덕을 쌓고 지혜를 갖춰 수행의 행복을 깨닫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