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19(토)

조마면, 모든 민원대 ‘투명 가림막’ 설치

민원인의 심리적 불안감 해소, 행정기관의 업무 공백 방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28 12: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김천시 조마면(면장 위성충)은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모든 민원대에 투명 가림막을 설치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최근 코로나19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지역사회 재확산이 이루어져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서로간의 직접적인 접촉을 최소화하여 감염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예방적인 조치이다.

 


조마면사무소를 찾은 주민은“면사무소는 많은 사람들이 직접적으로 모이는 곳이기 때문에 마스크, 손소독제 사용 등 개인 방역을 지켜도 불안했는데 칸막이가 있어 민원 문의를 보는 데 좀 더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0 (2).jpg

 

이에 조마면 담당 공무원도“민원인과의 접촉을 최소화해 심리적 불안감이 해소되고, 바이러스 전파로 인한 업무 공백 발생 방지에도 도움이 되는 것 같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또한 관계자는“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 시설 전체 방역 및 출입문 손잡이 등을 수시로 소독하고 있으며 손소독제를 비치해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위성충 조마면장은 “코로나19 사태를 슬기롭게 해결해 나가기 위해 담당 직원부터 사회적 거리두기에 솔선수범하도록 할 계획이다. 주민들께서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경각심을 가지고 사회적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등 생활방역수칙을 준수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9677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조마면, 모든 민원대 ‘투명 가림막’ 설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