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19(토)

감포교 차량통행제한 실시

노후교량 개체를 위한 사업비 확보 완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2 10: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감포교 차량통행제한 실시-도로철도과(사진).jpg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감문면 태촌리와 아포읍 의리를 연결하는 감포교 교량 상판 균열이 발견되어, 9월1일 13시부터 교량 긴급보수보강공사 완료시까지 차량통행을 전면 차단한다고 밝혔다.

 

감천을 횡단하는 감포교(총연장 340m, 폭8m)는 30년 전인 1990년 12월 준공된 교량으로 안전등급이 ‶D″등급으로 교량을 새로이 설치하여야 할 대상으로 관리되고 있으며, 현재 중차량에 대한 통행을 제한하고 있는 교량이다.

 

최근 10년간에 걸쳐 7회 567백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보수.보강을 실시하였으나, 교량 내하력 부족등으로 올해 총사업비 220억원(국비110억, 도비 33억, 시비77억)을 확보 교량 개체를 위한 실시설계 중으로 2021년 3월 착공하여 2022년 12월 준공할 예정이다.

 

김천시 도로철도과 관계자는 “감포교 긴급 복구공사 완료시까지 대동교 방향(아포읍 대신리 ~ 개령면 동부리)으로 우회하도록 입간판, 현수막 설치 등 주민 홍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조속한 복구로 시민들의 교통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82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감포교 차량통행제한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