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0(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7 14: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00907_142910.jpg

 

감문면 새마을협의회 경로당 방역 재실시김천시 감문면 새마을협의회(회장 박갑용, 부녀회장 강인희)는 5일(토요일) 오전 9시부터 경로당 방역을 실시했다.

 

감문면 경로당은 총 32개소로 3개 조로 나누어 방역을 했다. 새마을협의회는 지난 8월 21일에도 경로당 방역을 한차례 실시했었다. 농사일로 바쁜 시기이지만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안심할 수 없어 한 번 더 방역을 실시하게 되었다.

 

크기변환_사본 -한 번으로는 안심할 수 없다-감문면(사진2) (1).jpg


현재 경로당은 무더위 쉼터(이용시간 10시~16시)기능, 식사금지, 이용인원 분산·제한, 모든 실내 프로그램 운영 금지로 제한적 운영 중이다. 또한 경로당 이용 시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및 출입자 명부 작성, 손소독 등을 실시하고 있다.

 

박갑용 새마을협의회 회장은 “농사일로 바쁜 시기지만 어르신들이 안전하게 경로당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새마을협의회가 한마음으로 봉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앞장서서 방역에 힘쓸 것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08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 번으로는 안심할 수 없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