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19(토)

김천시, 농촌 신활력플러스사업 확정... 본격추진

2024년까지 총사업비 70억원 확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9 17: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김천시, 농촌 신활력플러스사업 확정..., 본격추진-건설도시과(사진).jpg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1년 농촌 신활력플러스 공모사업’에 최종 확정되어 2021년부터 2024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70억원을 확보하였다.

 

이 사업은 도시민과 농촌을 연결하는 플랫폼구축사업으로 향토자원 육성사업, 권역·마을 개발사업 등으로 마련한 지역자산과 민간조직을 활용하여 지역특화산업을 고도화하고, 사회적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역의 자립적 성장기반을 구축하는데 중점을 두고, 목적달성을 위해 인적자원 개발, 소프트웨어, 하드웨어를 자율적으로 조합하여 사업추진이 가능함에 따라

 

김천시에서는 김천농업의 미래를 위하여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농산물종합유통타운 조성단지내 핵심시설인 과수거점 산지유통센터와 도매시장 및 공판장 통합이전, 로컬푸드 직매장, 테마카페·공원 등 유통사업과 연계하여 추진된다.

 

본사업은 지역의 농산물을 활용한 『“과일의 365일 사회적 소비”를 실현하는 김천 오,늘과일 플랫폼 구축사업』을 비전으로 과일소비를 늘리는 사회적 상품개발, 안정적 판로개척, 자생적 경제조직 육성, 도농교류 확대를 목표로 자립적 지속적 성장이 가능하도록 사무국 구성, 액션그룹 협의, 기본계획 수립 등 로드맵에 따라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 “지역내 새로운 활력이 생성되도록 농촌의 다양한 인적, 물적자원을 적극 발굴하고 관광,문화,먹거리,생태체험 등과 결합해 농촌지역의 사회와 경제의 선순환을 도모하여 새로운 일자리와 소득창출로 농촌의 경쟁력과 아울러 신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4051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농촌 신활력플러스사업 확정... 본격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