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6(토)

추석명절 맞아, 단 한명의 아이도 소외되지 않도록

마음만은 풍성하고 정이 넘치는 한가위 기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6 16: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5일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우리 시 관내 어모면에 소재한 애향아동복지원을 찾아 명절 인사를 전하며 아이들 한명한명 모두 따뜻하고 정이 넘치는 명절을 보내기를 기원하였다.

 

애향아동복지원(원장 오규석)은 1952년 3월 서울시 동대문구에 모의보육원으로 최초 등록하여 운영하여 오다, 84년 아동복지시설의 지방이전 정책에 의해 시설의 소재지를 김천으로 옮기고 현재까지 운영되어 오고 있는 아동생활시설로, 현재 50명의 아이들이 함께 생활하고 있으며 미취학 아동부터 고등학생까지 다양한 연령의 아이들이 싱그러운 자연 속에서 꿈을 키우며 건강한 김천의 아이들로 성장하고 있다.

 

0 (2).jpg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시설방문을 통해 무엇보다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애쓰고 계신 원장님 이하 직원 분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하며, 코로나-19 등 여러 사회적 난제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지역과 사회가 힘든 시기이지만 모두의 마음이 전해져 우리 아이들만큼은 누구보다도 따뜻하고 풍요로운 한가위를 보내기를 희망한다고 말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424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추석명절 맞아, 단 한명의 아이도 소외되지 않도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