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2(월)

행복이 가득한 감자밭 조성

봉산면 새마을협의회, 휴경지 활용한 감자밭 조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22 11: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 (1).jpg

 

봉산면 새마을협의회(회장 이병영, 부녀회장 박애자)는 19일 봉산면 신암리 휴경지에 감자밭을 조성했다.

 

0 (2).jpg

 

새마을협의회 40여명은 이른 아침부터 신암리 황악예술체험촌 옆 휴경지로 모여 씨감자 4박스를 파종했다. 이날 심은 감자는 6월 즈음에 수확하여 그 판매금으로 관내 독거노인과 결손가정 등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0 (3).jpg

 

새마을협의회장은 “이웃의 정을 함께 나눌 수 있는 시간을 가지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봉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수만 면장은 “농사일로 바쁘신데도 불구하고 뜻깊은 일에 참여해주신 새마을협의회 회원들께 감사드리며, 올해도 「Happy together 김천」 운동을 통해 더 따뜻하고 단결된 봉산면을 만들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00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행복이 가득한 감자밭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