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2(월)

오늘은 저희가 아들, 딸이 되어 드립니다.

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재가장애인 생신상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31 17:4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10331_174200.jpg

 

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박선하)은 재가복지서비스 대상자 중 65세 이상의 독거 장애인 5명을 대상으로 생신상지원사업을 진행했다.

 

생신상지원은 홀로 생활하고 있는 장애인에게 가족의 기능을 보완하며 생신축하 메세지와 선물을 전달하는 것으로 진행된다.

 

크기변환_20210331_174246.jpg

 

특히 코로나19로 이웃 간에도 소통하기 어려운 시기에 생신을 맞은 어르신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며 잠시나마 가족이 되어 드렸다.

 

선물꾸러미를 받은 재가 장애인은 “오늘이 생일인지도 모르고 지냈는데 이렇게 찾아와 안부도 물어주고 선물까지 줘서 정말 고맙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크기변환_20210331_174345.jpg

 

박선하 관장은 “다양한 재가복지사업을 통해 가족의 부재를 줄일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진행하겠다.”고 했다.

 

재가복지사업은 생신상지원을 비롯한 밑반찬지원, 가사지원, 주거환경개선사업, 전문지원사업 등 재가 장애인을 위한 맞춤형 복지를 지원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97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늘은 저희가 아들, 딸이 되어 드립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