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13 11: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11013_115938.jpg

 

김천시(시장 김충섭)은 국토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된 보건지소 및 보건진료소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기존 노후화된 건축물의 에너지 성능 향상 및 효율을 개선하여 쾌적한 생활환경을 만드는 친환경 리모델링 사업이다.

 

김천시는 지은 지 15년 이상된 9곳이 선정돼 사업비 23억5천만원 중 국도비 18억6천만원을 지원받아 현재 구성면보건지소와 부항면보건지소, 태화·남곡보건진료소 4개소는 공사를 완료했고, 나머지 개령면·감문면보건지소, 봉곡·대야·삼성보건진료소 5개소에 대해서는 올해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김천시는 올해 농소면보건지소외 6개소가 국토부 공모사업에 추가 선정되어 17억2천만원 중 국도비 13억6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내년에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우리시는 보건기관 30개소 중 노후화된 보건기관 16개소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태양광설치, 단열과 실내공기 질 등을 개선해 에너지 성능을 향상시켜 노약자 등 의료취약계층에게 쾌적한 환경조성과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17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부항면보건지소외 3개소 리모델링으로 새단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