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8(일)

산림청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현장 심사

호두 재배단지 시범사업(4차기) 대상지 현장 심사(대덕면 화전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1.08 16: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11108_163629.jpg

 

산림청에서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주민 소득증대를 통한 산촌활성화를 위하여 추진되는 ‘22년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시범사업’ 공모 현장 심사가 11월 4일 김천시 대덕면 화전리 일원에서 진행되었다.

 

이날 현장 심사에는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외부전문가, 구미국유림, 사회적협동조합, 대덕면 주민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산림청 현장 심사 위원들은 김천시 대덕면 화전리 산38번지 현장을 방문해 부지 적정성, 인프라, 사업계획성 등 타당성 조사를 실시했으며 11월 중 최종 평가를 거쳐 김천시를 포함한 전국 4개 지자체중 2곳을 최종 후보지로 선정할 계획이다.

 

크기변환_20211108_163725.jpg

 

산림신품종(호두) 재배단지 시범사업은 임산물의 산업화를 위해 재배단지를 조성하여 대량생산하고, 2차 가공과 유통의 전과정을 통해 지역생산자들의 수익을 극대화를 도모하는 사업으로,

 

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면 사업비 25억원(국비)이 지원되며 산림생명산업의 기반조성은 물론 지역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전국 호두 생산량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김천시는 산림신품종(호두) 재배단지 조성에 최적의 여건을 갖추고 있는데, 지역 일자리와 주민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이번 심사에서 공모사업의 최종후보지로 반드시 선정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92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현장 심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