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8.09 14: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30809_142936.jpg

 

김천시 감문면 바르게살기협의회(회장 박영혜)는 지난 8월 7일(월) 오전 9시부터 회원 5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말복을 앞두고 어르신 생신상 차려 드리기 행사를 시행했다.

 

이번 행사에는 말복을 며칠 앞에 두고 8~9월이 생신이신 독거노인 4명을 선정하여 삼계탕을 회원들이 직접 준비하여 전달했다.

 

바르게살기협의회(회장 박영혜)는 “지난 5월에 처음 행사하고 3개월여 만에 다시 행사를 진행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시간이 가면 갈수록 마을에 혼자 살고 계시는 어르신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이번 행사를 통해 무더운 여름에 어르신들의 건강과 안부를 묻고 사랑을 전달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김중곤 감문면장은 “요즘 연일 불볕더위로 날씨가 무척 더운 와중에 회장님을 비롯한 회원여러분이 아침부터 음식 준비를 해주셔서 감사드린다. 말복을 앞두고 이웃사랑을 실천해 주신 감문면 바르게살기협의회 회원들 덕분에 더 사람 살기 좋은 감문면이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520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감문면 바르게살기협의회, 말복 앞두고 생신상 차려드리기 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