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도공촌 주민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 개최

주민 모두가 음악으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 가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5.24 11: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도공촌 주민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 개최-농소면(사진2).jpg

 

농소면(면장 김성봉) 도공촌은 김천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직원들의 쾌적한 정주 여건을 제공하기 위해 신규 조성된 마을로, 2020년부터 입주가 시작돼 현재 125여 가구가 살고 있다.

 

 

크기변환_20240524_105649.jpg

 

도공촌에서는 도공촌 주민들과 직원 가족들의 사기를 북돋우려고 2022년부터 한국도로공사 음악 동아리가 주관해 매년 도공촌 음악제를 하고 있으며, 작년에 이어 올해도 도공촌 커뮤니티센터에서 주민들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가 21일 오후 7시에 열렸다. 이날 한국도로공사 임직원을 비롯한 김충섭 김천시장이 참석해 음악회 개최를 축하했다.

 

 

크기변환_사본 -도공촌 주민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 개최-농소면(사진3).jpg

 

이날 음악회에는 8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가득 채웠으며, 다양한 경품추첨과 함께 맑고 청아한 음색의 플루트 연주를 시작으로 색소폰, 클라리넷, 기타, 보컬 연주 등 다양하고 아름다운 음악 선율이 이어졌으며, 특히, 매일매일 시간을 내어 연습을 해왔던 도공촌 어린이 5명의 합주단 공연이 주민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크기변환_크기변환_사본 -도공촌 주민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 개최-농소면(사진1).jpg

 

 

이번 열린음악회 개최를 통해 지역주민 모두가 다 같이 즐기고 힐링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다소 소원해진 주민 모두가 마을 공동체로서 서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을 가졌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311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도공촌 주민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