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7(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16 17: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20200616_174200.jpg

 

김천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선주스님)에서는 6월 16일(화) 결혼이주여성 12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국적취득 대비반’ 개강식을 진행하였다.

 

교육은 6월 16일부터 12월 1일까지 매주 화요일 13시 30분~15시 30분까지 총 18회기로 진행할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소수인원으로 국적취득 면접 준비과정, 면접실습 및 전반적인 한국생활에 대한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교육내용으로는 한국정치, 역사, 법률, 경제 및 문화 등 한국사회의 전반적인 내용으로 진행된다.

 

교육에 참여한 팜티타잉(삼락동, 22세)은 “집에서는 아기가 있어 공부하기 힘든데 놀이방 운영으로 아기를 아이돌보미 선생님께 맡기고 편히 공부할 수 있어서 좋아요.”라고 소감을 말했다.

 

크기변환_20200616_174116.jpg

 

선주 센터장은 “코로나19로 힘들고, 육아와 취직으로 인해 바쁜 가운데 용기 내서 수업을 들으러 오신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이 교육을 듣는 여러분 모두 국적을 취득하여 서로 축하하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했다.

 

국적취득대비반 강사 이명희는 “이번 교육을 국적취득시험공부라 생각하지 마시고 한국에 대해 알아가는 시간이라고 생각하며 저와 함께 공부하셨으면 좋겠다.”며, “국적취득대비반을 잘 이끌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2014년부터 진행된 국적취득 대비반은 꾸준히 합격자를 배출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결혼이민자 13명이 합격하여 기쁨을 누렸다. 김천시에서는 국적취득한 결혼이민자에게 인당 30만원의 국적취득비용지원을 하고 있으며 이는 김천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로 서류접수하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교육에 참여를 원하는 결혼이민자는 언제든지 김천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054)439-8280으로 신청 가능하다. 이밖에도 통번역지원서비스, 단계별 한국어교육, 부모교육, 토요일 베트남어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무료로 진행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4715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20년 국적취득대비반 개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