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1(토)

자살률 최저도시! 모두가 행복한 김천만들기!

김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의 자살률 감소를 위한 노력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19 17: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_사본 -자살률 최저도시! 모두가 행복한 김천만들기!-건강증진과(사진1).jpg

 

지난해 말 통계청이 발표한 자살률을 보면 인구10만명당 22명으로 전국과 경상북도의 자살률이 작년보다 증가(전국2.3명, 경북3.0명) 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김천시는 눈에 띄는 감소율(9명)을 보였다

 

크기변환_사본 -자살률 최저도시! 모두가 행복한 김천만들기!-건강증진과(사진2).jpg


이는 찾아가는 정신건강상담 강화와 청소년에서 노년기까지 여러 계층을 겨냥한 자살예방 교육 및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대상자 발굴을 위해 응급실 방문 자살시도자 관리 뿐 만 아니라 주민들을 가장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는 의원·약국 및 수퍼마켓, 숙박업소 등도 생명지킴이 역할을 부여하여 숨어있는 대상자 발굴에 노력한 것들이 효과를 거둔 것으로 보인다.

 

이런 노력의 결실로 2019년 자살예방 및 정신건강증진사업 도평가에서도 ‘최우수’를 수상하였으며, 특히 센터 등록 대상자 관리부분과 지역사회 생명지킴이 역할로 지정되어 있는 기관에 꼼꼼한 모니터링과 홍보활동을 통한 대상자 연계실적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얻은바 있다.

 

크기변환_사본 -자살률 최저도시! 모두가 행복한 김천만들기!-건강증진과(사진3).jpg

 

김천시보건소(김천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앞으로도 자살예방을 위한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여 자살률 전국 최저도시 '살기좋은 행복도시 김천'을 만들어 갈 것이라며 우리시민들께서도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해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69248